결혼준비순서 쉽게 배워보자

결혼을 결심하게 되면 이제부터 시작이라는 것을 알게 됩니다. 결혼일자을 잡은 뒤 가장 먼저 알아봐야할 곳은 웨딩홀을 결정하는 것과, 결혼준비순서 인데, 오늘은 결혼준비시 어떤 것들을 해야하는지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예전에야 정말 발품을 팔거나 플래너를 통해서 결혼을 준비햇다면, 지금은 웨딩박람회를 통해서 여러가지 정보를 얻는 것이 일반화 되었습니다. 지인들도 결혼할 때 준비하는 시간이 적게는 3개월, 많게는 6개월에서 1년정도 걸렸다고 합니다.


그만큼, 결혼준비 자체가 혼자서 할 수 있는것이 아니기 때문에 충분한 자료와 정보를 수집하는데 총력을 귀울여야 합니다. 가장 먼저 결혼준비 관련해서 많은 마찰이 생기는 것은 바로 남편과의 결혼자금 문제입니다. 결혼자금은 양측 서로 부담을 하기 때문에 처음부터 조율을 하지 않거나, 계획적이지 않을 경우 자칫 결혼준비하는 과정에서 크게 다투거나 심할 경우 결혼이 파토가 나는 경우도 생기기 때문에 충분한 대화의 해결을 우선시 해야합니다.


우선 웨딩홀 선택 시 주의할 점은 양가의 지역에서 하객들이 오기 편한 장소를 결정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인테리어와 홀 사용료, 식대 들은 요즘 웨딩홀처럼 잘 구비된 곳들은 큰 차이가 없습니다. 제일 중요한 것은 제일로 교툥이 편한 것을 기준으로 웨딩홀을 결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웨딩홀 선정이 끝났다면 그 이후 신혼집, 혼수, 신혼여행, 웨딩촬영 뭐 이정도 되지 않겠나 생각됩니다.


간단하게 다시금 결혼준비순서에 대해서 설명을 드리자면


상련례 -> 결혼일 준비 -> 웨딩홀 결정 -> 웨딩패키지 준비(신부화장, 웨딩촬영, 스튜디오촬영) -> 신혼여행지 선택 -> 혼수준비 정도가 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결혼 정말 준비하는 것이 둘이 하는 것이 아니라 양쪽 집안 모두를 생각해야하기 때문에 골이 아프기 마련입니다. 아무쪼록 존경과 배려가 포함된 결혼준비를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